▦ 뉴패밀리 - 기독교 가족사랑 연구소 입니다.

      

HOME | 세미나안내 | 운영자에게


 Total 7articles, Now page is 1 / 1pages
View Article     
Name   뉴패밀리
Homepage   http://familylove21.com
Subject   중독치료와 회복, 내적치유학교
중독치료와 회복학교



상처와 좌절, 그리고 중독.
이제 회복의 축제가 시작된다!

현대를 살아가는 많은 그리스도인들은 크고 작은 중독의 문제를 안고 있다. 그것은 사소한 삶의 습관일 수도 있고 주변을 뒤흔들 정도로 고약한 중독까지 다양하다. 뉴스에서 보는 알코올 중독, 게임 중독, 마약 중독은 나와는 상관 없는 이야기가 아니라 우리의 이야기이며, 우리 교회의 이야기인 것이다.

『중독치료와 회복학교』는 고달픈 삶으로 인해 스스로를 중독으로 몰아간 사람들에게 우리는 고질적인 문제를 가지고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문제를 다스릴 수 있다는 희망을 보여준다. 우리는 회복과 치유를 선택할 수 있는 의지를 갖고 있다. 『중독치료와 회복학교』는 우리가 상처와 좌절과 상습적인 죄에서 해방되어 진정한 변화와 행복으로 가는 길이 무엇인지를 모색한다.

주제 : 중독치료와 회복(팔복에 기초한 회복 프로그램)

일시 : 3월 19일(화), 8주 과정  (매주 화요일 오후 7-10시)

강사 : 안도철 소장
(뉴패밀리 대표, 가족사랑연구소 소장, 동서대학교 행복한가정설계 교수) 그 외 회복사역 전문강사진
     
모집대상 : 상처와 중독으로 인해 깊은 슬픔에 빠져있는 분, 회복과 치유를 갈망하는 분

커리큘럼 :
치유과정 1 - 치유의 필요를 인정하라(인식의 단계)
치유과정 2 - 도움을 받으라(소망의 단계)
치유과정 3 - 내려 놓으라(헌신의 단계)
치유과정 4 - 마음이 청결한 자가 되라(청결의 단계)
치유과정 5 - 변화를 꾀하라(변화의 단계)
치유과정 6 - 인간관계를 회복하라(관계 회복의 단계)
치유과정 7 - 현상 유지에 힘쓰라(성장의 단계)
치유과정 8 - 고통을 재활용하라(베풂의 단계)

문의 : 051-264-5004(뉴패밀리 가족사랑연구소)

=======================================================================================


◈성경적 내적치유학교 모집



“당신의 마음의 상처는 치유될 수 있다.”
만일 당신의 마음에 상처가 있다면 성경적 내적치유학교는 당신에게 큰 도움을 줄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당신이 과거로부터 매였던 억압의 사슬을 끊고 자유로운 삶을 살기를 원한다. 대부분의 그리스도인들은 자신들에게 심각한 정서적 문제가 있다는 것을 부인한다. 그리스도인으로 성령 충만하면 모든 문제는 자동적으로 해결된다고 생각해 버리기에 자신의 가슴 아픈 상처들을 계속 억누르거나 은폐한다. 아니면 자유롭지 못한 심령 때문에 죄책감에 시달리며 자신을 학대하면서 보낸다. 그러나 해결되지 않는 문제들은 삶의 밑바닥에 깔리게 되고 후에 여러 가지 형태로 나타나는데 즉, 신체의 병리적 증세, 우울증, 이상한 행동, 불행한 가정 등을 낳게 된다. 마음 깊은 곳에 과거로부터 마음을 옭죄는 상처가 있는가? 성경적 내적치유학교를 통해 당신은 그 사슬을 끊고 자유로운 삶을 누릴 수 있을 것이다.



주제 : 부정적인 자아상의 치유와 상한 감정과 억압된 기억의 치유
일시 : 3월 21일(목) 총7주간 (매주 목요일 오후 7-10시)

강사 : 안도철 소장
       (뉴패밀리 대표, 가족사랑연구소 소장, 동서대학교 행복한가정설계 교수)  그 외 내적치유 전문강사진

강의내용 :
1. 부정적인 자아상의 회복과 치료
2. 열등감 치료
3. 분노 치료
4. 죄책감 치료
5. 거절감 치료
6. 우울증 치료
7. 완벽주의 치료
                
문의 : 051-264-5004(뉴패밀리 가족사랑연구소)











 Prev    ***결혼예비학교(5주 과정)***
뉴패밀리
  2006/12/01 
 Next    부부행복학교(10주 과정)
뉴패밀리
  2006/12/01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lifesay